“눈에 확 띄려고” 배구에도 등번호 99번, 잠재력 폭발 조짐

눈에 확 띄려고 배구에도 등번호 99번, 잠재력 폭발 조짐 OSEN=대전, 이상학 기자 등번호 99번 하면 많은 이들이 미국 메이저리그 투수 류현진토론토부터 떠올린다. 지난 2006년 프로 데뷔할 때부터 미국 진출 후에도 줄곧 99번을 달고 있다. 세계적으로는 전설적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