남의 일 아니다… 최초의 ‘겨울 월드컵’ 앞두고 확산하는 ‘부상 바이러스’

남의 일 아니다 최초의 겨울 월드컵 앞두고 확산하는 부상 바이러스 역대 최초로 겨울에 펼쳐지는 2022년 카타르월드컵 개막까지 한 달여 앞두고 참가국 핵심 선수들이 부상에 신음하고 있다. 부상이 월드컵의 최대 변수로 부상할 조짐이다. 포르투갈 출신 공격수 디오고 조타

기사 더보기